본문 바로가기
Cars

눈 길 운전 주의사항, 눈길 사고 없이 안전운전 위한 필독 글

by 달고나™ 2021. 1. 6.

서울에 엄청난 눈이 내리고 있다. 표현하기 어렵지만 여름철 장맛비처럼 눈이 내린다. 본격적으로 겨울을 맞이한 듯하다. 날씨도 영하의 날씨 그것도 북극의 한파가 몰려와 최근 경험하지 못한 추위가 한반도를 뒤덮고 있는 상황에서 쌓인 눈이 얼어 빙판길이 될 우려가 높다. 벌써부터 구청에서 사람들이 나와 지하철역 앞에 쌓인 눈을 치우고 있고 제설 차량이 동원되어 염화칼슘을 사방에 뿌리고는 있지만 밤새 내리는 눈이 해결될지는 미지수다. 이런 날은 아예 운전대를 잡을 생각을 안하는 편이 안전할 듯하다. 제설차량이 지나다며 뿌리는 염화칼슘이 큰 도로의 눈은 녹인다고 하지만 작은 도로변이나 골목길은 제설차량이 손을 쓸 수 없기 때문이다. 차량 추돌 사고 위험성이 높아지는 도로환경이기에 사고 발생에 유의하며 운전을 고려해야 한다. 눈이 와 반갑기도 하지만 교통 사고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기에 눈길 운전시 주의사항을 몇가지 정리해보도록 하겠다.

눈 길 운전 주의사항, 눈길 사고 없이 안전운전 위한 필독 글

과속은 절대 금물

눈이 쌓이고 바닥이 언 상태에서 운전할 때, 속도를 올리는 것은 절대로 금물이다. 도로 상태를 제대로 파악하기 어렵고 시야 확보도 제한적이기 때문에 위험에 대처할 시간을 벌기 어렵다. 서울 시내 대부분 교통 속도 규정이 50km/h로 되어 있는데, 모든 길이 어린이 보호구역이라 생각하고 30km/h이하로 주행을 해야한다. 그래야 위급상황 발생시 즉시 대처해 제동시 시간을 줄일 수 있다. 또한 많은 도로가 정체되어 있을 확률이 높다. 어느 한 곳이 교통 흐름이 좋아 제속도로 맘껏 달리다가 도로 상태 때문에 막힌 구간을 만났을 경우를 떠올려보자. 바로 브레이크를 밟고 제동을 한다 했을 때, 길 상태가 미끄럽다면 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이렇듯 눈길에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 서행은 반드시 기억하자.

자동 기어 변속보다는 1, 2단 수동 기어 변속으로 

요즘 나오는 차량은 대부분 기어가 오토로 출시되고 있다. 자동으로 기어 변속이 되기 때문에 운전자에게는 정말 편한 시스템이다. 그러나 눈이 많이 내리는 길에서는 자동변속이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다. 위에서 언급한 것 처럼 눈길에 대부분 서행을 하겠지만 기어가 오토의 경우 저단이 아닌 중단에 위치해 있을 가능성이 있다. 3단 이상의 중단에 가 있을 경우엔 차량이 힘을 제대로 주지 못해 미끄러운 눈 길에 미끄러지는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 1, 2단 정도의 저단으로 두면 자연스레 저속운전을 하게 되고 또 차량에 힘이 들어가기 때문에 차량이 눈길을 극복하고 앞으로 힘을 받아 나아갈 수 있다. 따라서 오토변속 차량의 경우 +/-에 기어를 두고 기어 단수를 저단으로 맞춰 운전하는 것을 권한다.

안전거리 확보를 충분히 유지

과속은 금물에 연장선에서 눈 길에서는 앞 차와의 안전거리 확보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고속도로 주행시 앞차와의 거리를 100m 이상 충분히 유지하는 편이지만 일반적으로 시내 주행에서는 앞차와의 간격이 10m 내외로 줄어든다. 일부 운전자의 경우 바로 꼬리를 물고 운전하는 경우도 많이 목격된다. 필자도 이 부분에선 자유롭게 이야기 하기 어려울 정도로 안전거리 확보에 미흡한 편이다. 앞서 과속과 마찬가지로 안전거리 확보는 갑작스럽게 생긴 돌발상황에 대처할 시간을 확보하는 아주 중요한 요소이다. 앞 차와의 거리가 짧은 상태에서 신호 외에 여러가지 이유로 갑작스럽게 제동을 해야하는 상황이 발생했을 때, 제때 제동이 되지 않아 앞차와 추돌을 하게되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따라서 평소다 훨씬 더 길게 안전거리 확보를 유지한 상태에서 운전을 해야한다.

비탈길, 오르막길에서 브레이크는 정말 위험

산지가 많은 우리나라 도로사정상 평지에만 도로가 있지 않다. 도로가 늘 굴곡이 있다. 오르막길도 많고 내리막길도 상당히 많다. 오르막길은 심지어 30도 이상이 되는 경사도가 심한 곳도 많이 있다. 서울도 그러하다. 이런 오르막길을 오르다가 역시 신호등의 이유로 제동을 하는 경우가 있다. 이 때 브레이크를 갑작스럽게 밟는 다거나 완전히 차를 정차 시킨다면 차량이 뒤로 밀리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이 경우엔 브레이크를 완전히 밟기 보다는 경사도에 맞게 엑셀에 살며시 발을 올려 엔진 힘으로 경사도에 밀리지 않도록 유지하는 편이 낫다. 가장 좋은 방법은 아예 정차를 하지 않고 계속해서 저속으로 오르막길을 오르는 주행방법이다.

급정거 급출발은 눈길 사고의 지름길

운전자라면 빗길에서도 동일한 현상을 경험한 사람들이 많이 있을 듯하다. 미끄러운 길에서 급제동을 하면 차가 정말 돈다. 바퀴가 헛돌기도 하고 차량이 예측하지 못한 곳으로 지 맘대로 움직인다. 차량을 멈추려 브레이크를 밟는 데 차가 돌면 운전자는 정말 아찔하다. 방향 감각도 잃어버리고 다급한 마음에 핸들을 조작하다가 큰 사고로 이어진다. 바닥이 미끄러운 상황에서 급출발도 동일한 현상이 발생한다. 따라서 충분히 제동거리를 확보해 천천히 제동을 하고 충분히 가속거리를 확보헤 서서히 차량 속도를 높여야 눈 길, 빙판길에 사고 위험을 낮출 수 있다.

 

눈 길에는 대중교통이 현명한 선택

이 외에도 주의사항이 정말 많이 있지만 주의사항을 기억하기 보다, 도로사정이 안좋을 때에는 운전대를 안잡는 현명한 선택을 하는 편을 가장 추천한다. 가급적 급하게 차량을 운전해야 하는 상황이 아니라면 조금 일찍 나서서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교통사고의 위험을 차단하는 편이 가장 현명한 처사다.

 

 

성애 제거기, 스노우타이어, 미끄럼 방지 스프레이 등을 차량에 휴대해 눈길에도 충분히 시야를 확보하고 도로와 마찰을 일으킬 수 있는 물리적인 장치를 확보도 좋은 방법이다.

 

월990원 운전자보험 사실? 캐롯손해보험 가입 후기 내돈내산

손해보험가입 유의사항 (설계사배신 눈탱이예방)

자동차 보험 자동차 침수 피해 보상 보험료 할증 여부

자동차보험료 절약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지진피해로 인한 차량 파손 보험처리 (자차보험) 가능할까?

소변 니코틴 검사 키트, 보험 초우량체, 슈퍼우량체

글의 내용 마음에 들거나 도움이 되었다면 좋아요💖채널 추가😍를 꾹 눌러주세요. 댓글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늘 양질의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아울러 블로그한경닷컴에서 발행한 모든 글은 지적재산권법에 의해 저작권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불법으로 퍼기기를 삼가주세요. 대신에 출처를 밝히고 링크를 걸어주세요. 감사합니다.

댓글0

"쿠팡 파트너스, 일정액 수수료 제공받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