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오후에 동학사 초입에 있는 카페에서 시간을 보내고 해가 떨어질 때쯤, 허기가 밀려와 근처 식당을 찾아나섰다. 등산로 초입에는 여지없이 파전과 백숙집이 즐비하다. 두부도 빼 놓을 수 없는 단골 메뉴이다. 이런 음식이 맛없는 곳이 어디있을까? 어딜가나 기본만 하면 다 맛은 보장한다. 그래서 블로그에서 간단히 검색 후, 큰 고민 없이 가까운 곳으로 찾아 들어갔다.

두부를 평소에 정말 좋아하기에, 이왕이면 두부전문점으로 찾았다. 식당이름도 두부 전문점 답게 "산두부집"이다. 계룡산 주차장 근처에 위치하기 때문에 찾아가기도 수월하다.


이 집의 메뉴이다. 두부요리, 파전, 전골류가 눈에 들어온다.


기본으로 차려지는 밑반찬이다. 이 중에서 도라지 무침이 가장 맛이 좋았다.


두부 전문점이기에 두부를 맛보지 않을 수 없다. 그래서 두부김치를 주문했다. 잠시 후, 검은 깨가 박힌 뽀오얀 두부가 묵은지와 함께 나왔다. 보기만 해도 먹음직 스럽다.


두부와 함께 주문한 오징어 듬뿍 파전, 요즘 오징어 값이 비싸다고 하던데 오징어 듬쁙 든 파전이라니, 기대가 된다. 잠시후 노오랗게 잘 익어 먹음직 스러운 파전이 극강의 비주얼을 뽐내며 나왔다. 침이 절로 넘어가는 파전은 정신마저 몽롱하게 만들 정도다.


신김치에 싸먹는 두부와 고소함과 쫄깃함을 자랑하는 파전은 이 식당을 다시금 떠올리게 하는 최고의 맛을 선사해주었다.


공주시 계룡산 동학사 카페 어썸 845 (Awesome 845), 분위기 좋은 카페


댓글
Total
4,357,152
Today
213
Yesterday
2,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