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보정동 카페문화거리 두번째 포스팅이다. 이전 포스팅은 카페거리를 돌아다니며 보이는 것을 찍어 올렸다면 이번 포스팅은 그 많은 카페 중 한 곳에 들러 달콤한 와플과 진한 커피 한 잔을 맛 본 이야기를 포스팅 한다. 보정동 카페 거리를 한 바퀴 다 돌아 보고 어디에 들어갈까 고민하다가 달달한 와플이 맛있어 보이는 카페에 들어갔다. 이름도 안 보고 들어갔는데 들어가서 확인해 보니 빈스빈스 커피가 이 카페의 이름이었다.


경기도 용인, 보정동 카페문화의 거리, 개성 넘치는 카페가 즐비한 곳



와플을 주로 판매하고 있음을 직감 할 수 있는 와플 모형이다. 모형임에도 진짜 처럼 보이는 보인다. 설마 진짜를 보기 좋으라고 만들어 놓은건가?


대문짝 만하게 적어놓은 "눈으로만 보세요." 장난감이 귀여운 나머지 레일에 열차를 한 번 올려 보고 싶은 유혹이 드는 건 사실이다. 난 시민정신이 투철한 블로거니까 눈으로만 감상했다.

 

잠시 앉아 있으니 주문한 와플과 커피가 나왔다. 비주얼만으로도 달달함이 전해진다. 그 달달한 와플과 어울리는 진한 커피까지 생각만해도 무언가 모를 즐거움이 밀려온다.


먼저 와플을 먹기 좋게 잘라 한입 베어문다. 생크림의 부드러움과 두터운 와플의 식감 그리고 사과잼의 달콤함과 은은하게 퍼지는 시나몬 향이 입을 즐겁해 해준다.

댓글
Total
4,287,244
Today
964
Yesterday
2,9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