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맛집과 건강식으로 TV에 아주 여러번 소개된 식당이 당진에서 유명하다길래 어떤 맛을 자랑할까 하는 기대감으로 우렁쌈밥을 먹으러 우렁이박사를 찾았다. 장사가 잘 된 탓인지 넓은 주차장을 보유하고 있었으며 새롭게 건물을 중축해 주변에 있는 식당들에 비해 규모가 상당이 있는 식당이었다. 소문 탓인지 맛 때문인지 조금 이른 저녁시간임에도 인산인해를 이룰 정도로 이곳을 찾는 사람이 많았다.

우렁이에 쫄깃한 식감과 장의 구수한 맛이 어우러진 고향의 맛을 자랑한다고 한다. 하지만 장이 다소 짭잘하기 때문에 밥과 필수로 같이 먹어야 한다. 내 입장에서는 간이 다소 세게 느껴져 이게 정말 건강식인가 하는 의구심이 들었다.


우렁이 쌈밥 치고는 다소 먹을 게 부족한 느낌이었다. 딸려 나오는 밑반찬도 다소 부실하고 쌈 채소가 달랑 상추만 나와서 실망스러운 한 상이었다. 다른 쌈밥 식당은 쌈채소가 좀 더 풍성해 쌈싸 먹는 재미라도 있을 텐데, 상추와 나물 몇가지가 전부여서 개인적으론 먹는 내내 실망스러웠다. 전통 장맛에 이집을 찾는 것 같은데, 개인적으로 다시 찾아가지는 않을 것 같다.



당진 여행, 아미미술관 (Ami Art Museum) 사진 찍기 좋은 곳

당진 여행, 독일빵집 생활의 달인이 만드는 꽈배기

당진 여행, 우렁이박사 전통장 속에 푹 담긴 우렁이 맛은?

당진 여행, 화려한 야경이 멋진 해어름(해오름) 카페


댓글
Total
3,886,688
Today
1,232
Yesterday
2,8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