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커피 전문점도 프렌차이즈가 대부분 모든 상권을 장악하고 있는 상황에서 직접 커피콩을 로스팅하며 카페를 운영하는 개인 샵을 발견하면 왠지 반갑다. 커피 맛을 구분하지 못하지만 이런 곳은 왠지 더 맛있는 느낌이 든다. 뭔가 기본 커피 맛에 정성이 담긴 느낌이랄까? 청주 금천 광장에 있는 케미스트리 카페도 직접 콩을 볶아 내어 신선하고 고소한 맛을 더하는 커피숍이다.

오후 시간에 이곳을 방문하면 넓직한 2층 매장에서 잔잔하게 흐르는 음악과 함께 여유를 만끽할 수 있다.


오후 5시까지 아메리카노 2,500원 행사를 하고 있어 와플과 생크림 한 접시와 진한 아메리카노 한잔이 고작 5천원 밖에 하지 않는다. 다른 곳은 커피 한잔 가격에 바삭하고 부드러운 와플까지 맛볼 수 있으니 일식이조다.


빈티지하게 꾸민 벽돌 인테리어에 카페 로고를 스텐실로 새겨놓아 더욱 느낌이 산다. 개인적으로 이런 느낌 정말 좋아한다.


커피콩을 담은 작은 꽃병 소품에 적혀있는 글귀, Follow your dreams. 너의 꿈을 쫓아라!! 왠지 가슴 두근거리는 글귀이다.

댓글
Total
3,967,138
Today
725
Yesterday
2,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