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미국의 인사동 거리라고 부를 수 있는 오렌지 시티의 올드타운(Old Towne Historic District, City of Orange)에 가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 남쪽에 오렌지 생산지로 유명한 오렌지 카운티가 있다. 오렌지 밭이 끝이 안 보일 정도로 드넓게 펼쳐진 그 중심에 오렌지 시티가 자리 잡고 있다. 이 도시는 1800년대 중반부터 성장하기 시작해 약 200년의 그 오랜 역사를 고스란히 담고있다. 1960년 대 이후, 이 도시를 제외한 대부분의 도시는 신식 건물로 탈바꿈해 그 자취를 감추었지만, 이곳은 그것을 거부해 옛 모슴 그대로 지켜오고 있다. 특히 이곳에 있는 대부분의 건축물에서 역사와 옛 스러움을 간직한 멋을 엿 볼 수 있다. 그래서 이 지역의 건물은 역사적 가치를 인정받아 많은 수가 보존대상으로 보호 받고 있다. 건물이 멋스럽고 거리가 예쁘기에 웨딩 촬영 장소로 많이 이용 된다고 한다. 실제로 방문 했을 때, 웨딩촬영하는 커플은 볼 수 없었지만 많은 사진 작가들이 제각각 셔터를 누르며 아름다움을 담고 있었다. 그 중 한 어여쁜 여자 모델을 카메라에 담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이 곳을 처음 발을 딛었을 때, 도시에서 느껴지는 아늑함은 나를 평온케 했다. 조용하면서 여유롭고, 생기있으면서 멈춰있는 거리를 그 누구도 바삐 움직이는 이가 없었고 그저 그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며 그 도시의 정취에 푹 빠져 자유를 만끽 하고 있었다.


도움이 되는 정보를 하나 소개하자면, 이 곳은 스트릿 파킹이 무료다. 사람이 많이 붐비지만 않는다면 파킹할 곳은 쉽게 찾을 수 있지만 주말이라 붐비는 경우에는 퍼블릭 파킹랏을 따로 찾아야 보아야 한다. 하지만 주변이 주택가이기 때문에 조금 걷는다고 생각 한다면 충분히 주차할 공간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도로 한 켠에 있는 어느 술집의 간판이다. 문을 오전 6시에 연다는 재미있는 발상의 이름이어서 찍어 보았다.


그 술집의 입구이다. 마치 영화에 나오는 듯한 그런 입구이다. 들어가볼까도 했지만 발걸음을 옮기지 못한 것이 아쉽다.






이 것들이 모두 핸드메이드 작품이다. 화려하거나 고급스럽진 않지만 하나하나 작품마다 작가의 정성이 엿보인다.





프라자 스퀘어공원, (Plaza Square Park)프라자 스퀘어공원, (Plaza Square Park)

시가지 중심에 도로를 감싸고 원형으로 조성된 조그마한 광장(프라자 스퀘어공원, (Plaza Square Park))이 있다. 이 광장은 이 도시를 대표하는 공원이다. 방문객들에게 훌륭한 쉼터가 되고 있다.


참고로 이곳을 찾아가기 위해선 올드타운을 검색 하기 보다 이 광장을 찾아 가는게 더 정확하게 안내 해 줄 것이다. 이 블로그 주인은 구글맵으로 올드타운을 검색해 찾아 갔으나 구글 맵은 이곳과 좀 떨어진 한 주택가를 안내했기에 처음에 바로 찾지를 못했다.


오렌지시티답게 그 중심 광장에 이렇게 오렌지 나무가 심어져 있어 이 도시를 대표하고 있다.






이 분수는 지금까지 오렌지 카운티 내에서 작동하고 있는 분수 중에서 가장 오래된 분수이다.



아이들이 뛰놀며 행복한 모습, 그리고 ;그 아이들의 해맑은 모습은 언제나 즐거움을 선사한다.







댓글
Total
4,159,332
Today
2,104
Yesterday
3,272